일본 후지하코네이즈 국립공원 하꼬네 지역 방문기

Posted
1주 ago
마지막 업데이트
1주 ago
18 views
Time to
read
<1’
지역:

19~22 솔트레이크시티에서 LA로 이동, LA에서 다시 일본으로 이동한다.

시간이 어디쯤인지도 모르겠다. 다시 태평양 상공에 떠서 날아간다.

마치 시공간을 넘나들 듯 이곳에서 저곳으로.. 저곳에서 이곳으로..

비행기 안은 마치 작은 세상처럼 돌아간다. 먹고, 자고, 싸고.. 각자의 리듬으로 그렇게..

어쩜 이렇게 촘촘하게 지구를 메우고 사는지.. 그리고 개개인은 또 얼마나 미미한지..

LA에서 출발한 지 8시간 째.. 도착 1시간 30분 전.. 영화 3편 보고 책 보고.. 졸고..

눈만 안 아프면 몇 편의 영화를 더 볼 텐데.. 늙어가는 눈이 안타깝다.


일본 도착.. 확실히 우리와 비슷한 외모를 가진 이들이라 친근하다.

후지하코네이즈국립공원 하코네에서 길이 4,028m로 일본에서 가장 긴

하코네로프웨이도 타보고 비지터센터에서 공원 관계자들도 만난다.

일본은 1960년대 경제발전과 레저붐으로 로프웨이가 증가했다고 한다.

그러나 70년대 이후 환경의식이 높아지면서 감소 추세라고 하지만

이미 충분히 많이 만들어져 있고 노후 된 것을 새로 보수하는 일은 계속 하는 듯하다.

우리는 일본이 60년대에 했던 개발을 2017년 그러니까 50년이 넘어서 하겠다고 난리다.

일본을 지독히도 싫어하면서 사실 많은 부분에서 우리는 일본의 전철을 밟아가고 있다.

게다가 일본은 70년대 이후 환경의식이 높아졌다고 하는데

2017년 현재 우리의 환경의식은 어떠한가!

공원관계자의 말 중 재미있는 것은 일본 사람들은

하지 말라면 안 한다가 아니라 하라는 것만 한다고 한다.


일본 하코네국립공원내에 있는 고마카타케 로프웨이

이곳은 폐쇄된 걸로 알고 있었는데 운행을 하고 있다.

P1220135.JPG

P1220242.JPG

몇 백년 된 벚나무

P1220139.JPG

탐방안내소

P1220152.JPG

P1220153.JPG

일본 국립공원 직원이 사진 속 멀리에 있는 산봉우리가 뭐 같냐고 묻는다.

내가 유방 같다고 했더니 웃는다. 그리고 아래 그림을 보여준다.

누워 있는 곰이라나~ 

P1220155.JPG

P1220156.JPG

탐방안내소 모습

P1220159.JPG

P1220160.JPG

일본 국립공원 직원이다. 

P1220161.JPG

P1220162.JPG

탐방안내소에 비치된 홍보물이 참 많다. 

P1220163.JPG

아래는 점심을 먹었던 식당인데 식당에도 홍보물이 많다.

P1220182.JPG

여기는 지금도 화산활동을 하는 곳으로 아래쪽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여기서 다시 환승을 한다.

P1220172.JPG

P1220178.JPG

최근에 폭발이 일어났다고 한다. 

P1220209.JPG

P1220212.JPG

후지산세계자연유산 탐방안내소

P1220250.JPG

P1220259.JPG

생물다양성 센터

P1220267.JPG

P1220271.JPG

P1220275.JPG

P1220278.JPG

일본의 결혼식 풍경

P1220285.JPG


링크:

추천하기

댓글 달기

CAPTCHA
스펨 유저들을 위한 장치 입니다. 불편 하시더라도 양해 부탁드립니다.

사용자 참여

전체 참여자 댓글 수 : 1953 / 페이지에 보여지는 수: 1 - 3
글쓴이 : 이중한 (비회원)
1일 1시간

글쓴이 : 지롤발광 (비회원)
2주 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