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 라이더에게도 생협에게도 공제는 필요하다

최근 서울 강남구 선릉역 인근에서 발생한 오토바이 배달원 교통사고가 큰 충격을 주었습니다. 운전을 하다 보면 오토바이로 인한 아찔함을 하루에도 몇 번을 겪을 때가 있는데요. 신호에 따라 어떤 때는 보행자처럼 어떤 때는 운전자처럼 운전하는 그들을 보자면 욱할 때가 많았지요. 그들이 운전상식도 없이 막무가내로 운전하는 것처럼 보였던 것도 사실입니다.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호황인 업종이 바로 배달업이라고 하죠. 조금은 느리게 세태에 적응하는 우리로서는 요즘의 배달앱을 도저히 이해할 수 없을 지경인데요. 그냥 서비스인 줄 알았던 배달이 또 하나의 사업이 되는 순간을 우린 요 몇 년간 보게 되었네요. 모든 일에는 명암이 엇.......

참여자 의견

참여자 수: 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