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크기를 병행 공급하는 제주 겨울채소 이야기

2019년 12월호(627호) 소식지 내용입니다.1월에는 겨울채소가 넉넉지 않아 작은 크기로라도 공급하니 반갑게 이용해주세요 12월 말부터 공급할 예정이었던 제주의 양배추, 브로콜리, 당근, 대파, 월동무 등 겨울채소가 잦은 가을 태풍으로 생육이 늦어지며 수량이 부족한 상황입니다. 폭우로 쓸려간 땅에 다시 모종을 심어 보충했지만, 제때보다 정식이 늦어진 터라 수확 시기가 1월로 미뤄지게 됐습니다. 다행히 날씨가 따뜻하고, 비도 적당히 와서 채소들이 잘 자라고 있기에 설 명절 공급에는 문제는 없을 듯합니다.다만 1월 초중순에 공급하는 겨울채소의 양은 아직 부족하고, 크기도 다소 작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식은 늦어졌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