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8 공적연금강화! 공무원 연금개악 저지! 민주노총 결의대회

국회본회의를 앞두고 여야가 막판 협상에 들어간 가운데 5월 28일 오후 2시 <공적연금강화! 공무원 연금개악 저지! 민주노총 결의대회>가 국회의사당 앞에서 열렸다.

민주노총 한상균 지부장은 여는 발언을 통해 "오늘은 박근혜가 수라상을 바치길 기대하는 날 같다"  "대법원은 발레오만도의 산별집단탈퇴에 대한 공개변론, 헌재는 전교조 판결, 노동부는 공청회를 강행하다 노동자의 힘에 의해 무산되었다."며 이는 "쉴세 없는 공세"로 지금
노동운동은 "역사적 기로"에 서 있다며 연금개악을 저지하고 공적연금을 강화하여 민주노총이 단결 할 것 호소했다. 이날 집회는 보건의료노조와 함께,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공공운수노조, 금속노조, 서비스연맹, 노동자연대 등이 함께 했다.

이후 여야의 협상을 통한 공무원연금법 개정안은 29일 오전 3시50분께 246명의 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찬성 233명, 반대 0명, 기권 13명으로 본회의를 통과했다. 민주노총은 29일 오전 11시 성명(링크)을 내고 당사자가 참여하지 못하고 새누리당과 새정련과의 합의로만 이뤄진 연금법 개정안을 강력히 규탄하며 민주노총은 더 이상 공적연금 개악을 좌시하지 않고, 국민연금과 기초연금 보장성 강화 등 모든 국민의 안정된 노후를 위해 공적연금 강화 투쟁을 강력히 전개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DSC_6870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880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888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897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905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943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956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DSC_6967 - 복사본.JPG

집회해산 명령을 내리는 영등포경찰서 경비과장 @보건의료노조

DSC_7011 - 복사본.JPG

@보건의료노조

추천자

Vote up!
6
Vote down!
-4
손님의 이미지
CAPTCHA
스펨 유저들을 위한 장치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