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일보] 유승민, ‘드루킹’ 댓글조작 의혹에 “댓글로 흥한 자 댓글로 망해”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는 16일 인터넷 댓글조작 혐의로 구속된 김모 씨(필명 ‘드루킹’)의 배후에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통하는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의원이 있다는 의혹과 관련, “댓글로 흥한 자는 댓글로 망하는 법”이라고 비꼬았다. 유 공동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민주당원 댓글 공작 사건에서 문재인 정권 핵심 실세가 개입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며 “문제의 본질은 대선에서 대선 이후에 이들과 문재인 후보 사이에 추악한 거래가 있었느냐다. 오사카 총영사 같은 공직을 요구했단 걸로 봐서 모종의 거래 관계가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이 이명박·박근.......

태그

추천자

Vote up!
0
Vote down!
0
손님의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