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안] 바른미래당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첫 행보 '민심 속으로'

바른미래당이 14일 설 인사를 통해 민심 행보에 나섰다. (중략) 유승민 공동대표는 "문재인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에 실망하고 자유한국당에는 아무런 희망을 발견할 수 없는 그런 대다수 국민에게 사랑과 지지를 받을 수 있도록 잘하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설 인사를 마친 바른미래당은 용산역과 서울역을 찾아 귀성객을 배웅했다. 두 공동대표를 비롯해 김동철 원내대표, 김중로 최고위원, 유의동 수석대변인 등 당 지도부가 모두 나와 고향을 찾는 이들에게 손을 흔들며 인사를 건냈다. 두 공동대표는 서울역 전국장애인차별연대의 농성장을 방문해 문재인 정부가 장애인 관련 공약을 지킬 수 있도록 야당의 감시 역할을.......

추천자

Vote up!
0
Vote down!
0
손님의 이미지

태그